a

 
제   목
농장에서의 주의사항(낮은 임금, bed bug)
[ 2013-12-24 12:05:11 ]
글쓴이
관리자
조회수: 137        
아래 내용은 해외통신원으로부터 제보받은 피해사례입니다.

우선, 사우스오스트렐리아의 밀두라 지역에 있는 포도 농장에서 일했을 때 일인데요,
 
그 곳 컨트렉터가 인도 사람들이었는데 페이도 너무 낮게 책정해 주고, 그 낮은 임금 조차도 제 때 지급해 주지 않았었습니다. 나중에 알게 된 사실이 컨트렉터가 인도 사람이면 그런 일을 많이 겪는다고 하더군요.
 
그리고 또 농장에서 일 할 때, working hostel 이라는 농장 주변의 숙소에서 묵게 되는데 주의할 점 중 하나가, 침대에 기생하는 bed bug이란 진드기입니다. 전 여기에 물려서 너무 괴롭고 고생해서 결국 그 호스텔을 떠나게 된 주 이유 중의 하나가 되었었습니다. 만일, 본인이 bed bug에 물린 것 같으면, 즉시 그 방을 옮기고 입었던 옷 가지등을 삶아서 세탁해야 합니다.
 
이건, 피해 경험이라기 보다는 알면 좋을 팁 같은 건데요,
 
퀸즐랜드주 해밀턴 아일랜드라는 곳에서 일을 하기 위해 시드니에 있는 에이전시에 소개비를 내던 때였습니다. 소개비로 1200불인가를 요구했고 당연히 지불하였는데, 나중에 그 에이전시에서 소개비를 주고 온 동료에게 들어보니, 본인은 1000불만 주었다고 하는 것이었습니다. 할인해 달라고 하였더니 그렇게 해 주었다는 것입니다. 다른 분들은 일을 구할 때 소개비를 줄 경우, 할인에 대해 언급해 보시기 바랍니다. 손해 볼 건 없으니까요. 
 
 
출처: 워킹홀리데이 인포센터

번호 제목 작성자 올린날짜 다운 조회수
호주 초기 정착 관련하여... 관리자 2014-01-02 0 147
호주 지역별 치안 지역 안내입니다. 관리자 2014-01-02 0 360
농장에서의 주의사항(낮은 임금, bed bug) 관리자 2013-12-24 0 138
종류별 일자리 정보 관리자 2013-09-30 0 750
호주 워킹홀리데이 비자 신청비 변경 안내입니다. 관리자 2011-02-17 2 304
24 현지 취업 연계 어학원 피해사례 관리자 2013-12-24 0 131
23 호주에서의 병원 이용하기! 관리자 2011-05-18 2 411
22 호주 입국 수속에 대해.... 관리자 2011-05-18 2 418
21 워킹비자, 관광비자 유의 사항! 관리자 2011-05-18 2 408
20 영어를 잘해서 외국식당에 영어를 못해서 한국식당에? 관리자 2010-08-31 2 448
19 워홀 잡구하기 프로젝트 - 커버레터 편 관리자 2010-08-31 2 1450
18 워홀 잡구하기 프로젝트 - 이력서 편 관리자 2010-08-31 2 811
17 세금 환급 이야기 관리자 2010-08-31 2 603
16 세컨 비자 연장과 달콤한 유혹 관리자 2010-08-31 2 1274
15 워킹홀리데이로 올때의 위험한 생각들 관리자 2010-08-31 2 612
14 스페셜 프로그램 [바리스타/RSA/호텔인턴쉽] 관리자 2010-08-04 2 367
13 워킹홀리데이 비자에서 다른 비자로의 전환이 가능한가요? 관리자 2010-08-02 2 322
12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는 카드는 어떤 것들이 있나요? 관리자 2010-08-02 2 286
11 워킹홀리데이 비자 연장은 어떻게 하나요? 관리자 2010-08-02 2 352
10 오페어(Au Pair)가 무엇인가요? 관리자 2010-08-02 2 411
1 [2] 
이름 제목 내용